스마트라이프/트렌드

색으로 만나는 전국의 봄꽃 축제

2018.04.02 15:21


본격적으로 봄꽃의 향연이 시작되었습니다. 샛노란 물결을 이루는 개나리꽃이 산을 물들이고, 군항도시에서 열리는 축제에는 벚꽃 향기가 가득한데요. 아름다운 경치는 물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는 전국의 봄꽃 축제를 소개합니다. 



노랗게 물든 개나리꽃 : 꽃말 '희망', '기대'



서울 잠실대교 북단부터 중랑천 용비교까지 이어지는 길을 걷다 보면 노란 개나리꽃이 흐드러지게 핀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 길을 따라 걷다 보면 봄이 가장 먼저 오는 응봉산 마을에 다다릅니다. 서울 테마산책길로 지정되어있기도 한 응봉산 산책로는 한강변에 위치해 한강도 조망할 수 있는 좋은 뷰 포인트입니다.


이곳에서는 개나리의 꽃말처럼 희망과 기대로 가득한 예술 문화축제가 열립니다. 그림 그리기 대회, 어린이 백일장, 풍선아트, 어린이 합창단 공연, 봄맞이 콘서트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돼 있어 가족이 함께 참여하기 좋습니다. 


Data

기간_ 2018년 4월 6일(금)~2018년 4월 8일(일)

장소_ 서울 성동구 응봉동 응봉산



형형색색 고운 빛깔의 튤립 : 꽃말 '영원한 사랑의 고백'



화사한 빛을 품은 튤립이 꽃망울을 틔웠습니다. ‘2018 태안 세계 튤립축제’는 300개 품종, 200만 송이의 튤립이 한데 모여 충청남도 태안을 찾은 관광객들의 눈을 사로잡을 예정입니다. 세계 튤립축제 정원 한가운데는 빨갛고 노란 형형색색의 튤립들로 우리의 멋과 전통을 보여주는 ‘방패연’과 ‘숭례문’ 등을 만들어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선사합니다.


특히 이 축제에는 각국의 다양한 꽃들을 볼 수 있는 세계 화훼 교류관, 국내에서 개발된 신품종 꽃으로 조성된 플라워 카페 등 이색 전시관도 마련될 예정입니다. 그 외에도 탐스러운 튤립과 함께 수선화, 백합, 히아신스 등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Data

기간_ 2018년 4월 19일(목)~2018년 5월 13일(일)

장소_ 충남 태안군 안면읍 꽃지해안로 400



넘실거리는 청보리와 유채꽃 : 꽃말 '명랑', '쾌활'



대구 북구 8경 중 1경에 해당하는 금호강 하중도는 멀리서 바라봐도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합니다. 탁 트인 대평지에 싱그러운 청보리와 노란 유채꽃이 끝없이 펼쳐지는데요. 복잡한 도심 속에서 벗어나 힐링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특히 최근에는 작은 결혼식이 주목받으며 싱그러운 청보리 밭에서 야외 결혼식을 치르는 사람들도 많아졌습니다.


푸른빛을 가득 머금은 청보리 밭 바로 옆에는 노란 물결의 유채꽃 밭이 있어 곳곳에서 인생샷을 남길 수 있습니다. 두 밭이 끝나는 지점에는 갈대가 울창하게 숲을 이루고 있어 갈대 사이로 길을 걷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Data

기간_ 2018년 4월 7일(토) 개방 예정

장소_ 대구 북구 노곡동 하중도 유채꽃단지




우리나라 최대 벚꽃축제 ‘진해군항제’에서는 100년이 넘는 왕벚나무의 화려한 자태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새하얀 벚꽃터널과 바람이 불면 일제히 떨어지는 벚꽃비가 낭만적입니다. 로맨틱한 다리로 유명한 여좌천의 꽃개울, 지금은 폐쇄된 경화역의 꽃철길, 안민고개의 십리벚꽃길 등 진해 벚꽃이 함께 어우러진 아담하고 평온한 도시의 풍경을 볼 수 있습니다.


군항제 기간 중 중원로터리에서 전야제, 팔도풍물시장, 예술 문화공연 등 주요 행사가 열리며, 북원로터리에서는 충무공 이순신 장군 동상 헌다·헌화(獻茶·獻花), 추모대제, 승전행차 퍼레이드가 진행됩니다. 군항도시답게 지역의 특성을 살린 ‘군악의장 페스티벌’에서는 군악·의장이 융합된 군대 예술 공연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Data

기간_ 2018년 4월 1일(일)~2018년 4월 10일(화)

장소_ 경남 창원시 진해구 통신동 중원로터리 및 진해 일대



형형색색의 꽃들이 피어나며 봄을 알리는 이때, 생동감 넘치는 꽃의 색깔 따라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는 봄꽃 축제로 떠나보세요. 




댓글 2

  1. 잉여토기2018.04.02 19:46 신고댓글주소수정/삭제댓글쓰기

    봄꽃 나들이 가고 싶어집니다.
    경기북부도 개나리와 진달래가 많이 폈어요~^^

  2. 봄비2018.04.05 09:35 신고댓글주소수정/삭제댓글쓰기

    가는 길마다 꽃이 반겨 주네요...화사화사한 꽃축제 가면 사람들의 복작거림이 왠지 위로를 주지요..딱 핵심 정보만 선별해 주시니 좋아요